장곡중학교


홈페이지 사용 안내

컨텐츠 바로가기 기능

로그인

로그인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찾기, 팝업창이 열립니다.
교장선생님의 窓
홈페이지 현재위치입니다.

글읽기

제목
[일반] 우리 모두를 위한 바램 20
이름
정용택
작성일
2015-10-07

어떤 사람이 호랑이의 이야기를 하자 전에 호랑이에게 혼난 적이 있는 사람만이 안색이 변하였습니다. 호랑이가 어떤 존재인지 모르는 사람은 아마 멋있는 예쁜 애완동물쯤으로 알 수도 있을 것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갓난 아이들에게 죽음을 이야기하는 것은 아무런 의미가 없는 이야기입니다. 다만 그 아이들은 죽는다는 것을 자꾸만 들어서 슬픈 것이라는 것을 알고 단순히 슬픈 것이다라고 알고 있을 뿐이라는 생각입니다. 아는 것에는 정말 아는 것과 그냥 아는 것이 있다는 생각입니다. 
장곡중학교가 창작한 [일반] 우리 모두를 위한 바램 20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다음글
우리 모두를 위한 바램 21
/ 정용택
어제도 그제도 여러 방면의 사람들이 우리 학교를 찾습니다. 그들은 혁신을 어디 다른 세상에서 찾으려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우리가 추구하는 혁신은 아주 새로운 무엇이 아닙니다. 오랫동안 소중하게 생각한 가치를 제대로 실천하는 것입니다. 개인에게 선택의 자유를 주면서 주인의식과 자존감을 심어주고 소통하고 연대..
이전글
우리 모두를 위한 바램19
/ 정용택
신기한 것이 있습니다. 아니 어처구니없는 일이 있습니다. 하기야 그런 일이 한두개가 아니지만담이나 절개지에 보면 군데군데 구멍이 나있는 것을 보게 됩니다. 이것은 물이 빠지라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것으로 물이 나오는 것을 보는 것은 아주 어렵습니다. 왜냐하면 그냥 묻어둔 것입니다. 안이 막혀 있어서 물이 나오지..

퀵메뉴

퀵메뉴
  • 글씨크기 크게
  • 글씨크기 원래대로
  • 글씨크기 작게
top으로 가기